주요 기독교 교단 “신천지 주간교인들은

코로나19 사태가 이어지고주간 있는 가운데 신천지 신도들에 대한 혐오와

낙인찍기에 대해 우려의 목소리가 나온다.

폐렴으로 사망하는 신도가 하나 둘 늘어가는 가운데 이와 함께 신도라는 사

주간
주간

실이 알려지면서 가정 내 불화로 죽는 사례도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.

신천지예수교회는 10일 보도자료를주간 통해 “9일 밤에만 두 명의 신도가

소천했다”고 밝힌 뒤 “현재까지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고 사망하신 신천지

예수교회 성도님은 총 5명이고(대구교회), 핍박으로 인한 사망사건은 2건

(울산, 정읍)”이라고 밝혔다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